판타지 한컷 낙서 -157-


커뮤니티

판타지 한컷 낙서 -157-

타짜 0 73

1763290ea5c3dda07.jpg

 

 

 

재의 검은 한 때 태양이나 용의 심장보다도 밝게 타오른무기였다.

 

서녘땅의 이야기에서는 태양이 도래하기 이전에 낮을 만든 새벽의파편이 세월이 흘러 검으로 변한 모습이라고 한다.

 

이제 검은 차갑게 식어 어두운 흔적만이 남았다지만

 

검을 쥔 손은 그 위상이 전혀 죽지 않았음을 느낄 수있었다.

 


그렇기에 그는 끝까지 검을 놓지 않았다.

 

 

 

 

 

1763290ed413dda07.jpg

 

 

 

 

1인전서조 기업의 고통.

 

 

 

 

 

1763290efca3dda07.jpg

 

 

 

 

바스타드소드와 그의 사생아 검.

 

 

 

 

 

 

1763290f31c3dda07.jpg

 

 

 

 

그들의 길은 끝이 없이 이어질 겁니다.

 

새로운 이야기와 새로운 동료와 함께.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