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최악이었다..” 방송 후 시청자들 폭발하게 만든 '부부의 세계' 장면


“진짜 최악이었다..” 방송 후 시청자들 폭발하게 만든 '부부의 세계' 장면

영영 0 63

-시청자게시판 항의 글 이어진 '부부의 세계' 장면


-'부부의 세계', 괴한 1인칭 시점으로 폭력 장면 묘사 논란


988422195_65lyexLS_8d7118abf191ce38ca7254884f803da092190ba7.webp

이하 JTBC '부부의 세계'


드라마 '부부의 세계' 속 한 장면이 논란의 중심이 되고 있다.


지난 18일 방영한 JTBC '부부의 세계' 8회에서는 지선우(김희애 분)와 다시 돌아온 이태오(박해준 분) 사이의 갈등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시청자들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장면이 포함돼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988422195_4lv1tJO9_4c39bec77daf3df4305307545df4c592e30f69c7.webp


988422195_7dgl9SPy_f52e2f8d3c9f865c7978b5cc859eff12d50cc06d.webp

논란이 된 장면은 아들 준영(전진서 분)을 이태오 집에 하룻밤 재우기로 허락한 지선우가 홀로 식탁에 앉아 술을 마시던 중 괴한을 만나는 장면이다. 괴한은 창문을 부수고 집에 침입해 지선우에게 무자비한 폭력을 휘두르는데, 카메라가 괴한의 1인칭 시점에서 바라보도록 촬영됐다.


괴한이 지선우 목을 붙들고 집안 곳곳을 부수는 장면, 숨어있는 지선우를 찾아내 공격하는 장면 등 지나치게 폭력적인 연출이 사용됐다는 지적이다. 이 방송은 15세 이상 관람가였다.


방송 이후 시청자 게시판에는 "이런 연출이 왜 필요한지 모르겠다. 보기 힘든 장면이었다", "아이들이 가해자 중심의 폭력 장면을 본다면 어떤 생각을 하겠냐", "괴한을 이런 식으로 연출하는 것 자체를 처음 봤다", "볼수록 심해진다. 트라우마가 될 것 같다", "결국 선을 넘는다" 등 의견을 이어갔다.


988422195_ycBWus1d_003df656e140f9fb7c18763ec9aa7e4e126687e8.webp

JTBC 시청자 게시판


출처 : https://www.wikitree.co.kr/articles/524806

0 Comments